윤석열 대선 판도 안에 뛰어든 X파일 논란

윤석열에 대해 관심이 많다. 나뿐이 아니다. 우리나라 국민 다수가 그렇다. 왜냐하면 그는 유력한 대권후보이기 때문이다. 이에 견제 세력도 많다. 간 보기 정치를 그만두고 검증대에 올라야 한다는 여론도 짙으며, 오늘 필사한 사설은 그의 X파일 논란도 일고 있다고 얘기했다.

주요 주장은 윤석열 전 총장이 나서 적극적으로 소명하라는 것이다. 이 전 대변인이 사퇴 전에 윤 전 총장은 떳떳하며, 전혀 거릴 낄 것이 없다고 얘기했는데 직접 나서라는 것이 사설의 요지이다.

X-Files Controversy Jumped into the Presidential Election by Yoon Seok-Yeol

X파일과 관련해서는 송영길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이명박 BBK 문제처럼 야당 경선 과정에서 밝혀질 것이라고 얘기했고, 장성철 공감과 논쟁센터 소장이 X파일을 입수해서 살펴보니 방어는 어렵겠다는 생각이 든다고 밝혔다.

다른 사설 제목은 등판도 하기 전에 이런 논란이 난무한다고 얘기한다. 유력대선주자가 출마를 밝히기도 전에 의혹이 불거지고, 실체 없는 의혹이 정치권을 흔드는 상황이라고 지금의 판도를 진단한 것이 옳다. 물론 검증은 대통령직에 도전한다면 당연히 거쳐야 하는 과정이기는 하다. 이에 윤석열 전 총장이 직접 나서든 아니면 어떤 형태로든 하루빨리 논란이 종식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다.

댓글

이 블로그의 인기 게시물

파프리카 피망 차이 참 쉽죠~

어깨 통증 8초 만에 잡는 법

5차 재난지원금 신청 기간은 어떻게 되나요? 대상은요? 신청 방법은요?